'일본정원'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2.01 [D+3] 집으로 가는 길

어젯밤 오랜만에 술을 많이 마셨지만 늦지않게 일어났다.조식을 먹고 프랑프랑에 가서 쇼핑을 하고 짐을 싸서 체크아웃을 할 예정이라 ㅋㅋ

뷔페식으로 차려져 있는데 그릇에 하나씩 떠서 쟁반 가득 차려 먹을 수 있어서 좋았​다. 맛과는 상관없이 항상 아기자기 예쁜 일본 음식들이다.

촉촉하게 적셔놨다 구워주는 프렌치토스트가 굿!​

10시에 맞춰 프랑프랑에 가서 봐둔 물건을 사서 계산하고 나오는데 10시17분ㅋㅋㅋㅋ 그뤠잇

11시에 맞춰 짐을 싸고 체크아웃을 했다. 하카타 셔틀타기 전에도 시간 남아 유니클로 쇼핑!

하카타에 가서 미뇽 크로와상을 사먹었다. 역시 맛있다.​

커피가 급 땡겨서 우에시마커피를 먹으러 갔다. 이 동잔때문에 유명한데 나는 커피 맛은 그냥 쓰기만 했던 것 같다. 동잔만 탐난다.ㅋㅋㅋ​

커피 마시며 쉬다가 한큐백화점에서 진아언니 바오바오백을 샀다. 내가 샀던 4년 전보다 7000엔이나 올랐다. 난 대리만족하며 패스 ㅋㅋㅋ

지하철을 타고 오호리공원으로 갔다. 지하철 바닥이 나무이다. 일본 사람들은 나무를 참 잘 사용한다. 관리하기 힘들텐데 그들만의 노하우가 있는 것 같다.​

오호리공원은 큐슈에 처음 갔을 때 너무 분위기가 마음에 들어서 그런지 꼭 찾게 되는 것 같다.

오늘은 오호리공원 안에 있는 일본정원에도 가봤다. 들어가자마자 큰 저수지가 있는 풍경이 참 멋있었다. 알고보니 여기가 하이라이트 ㅋㅋㅋ​

커플사진을 찍는 일본 커플이 참 예뻤다. 일본 풍경에는 역시 일본옷이 잘 어울리는 것 같다.​

일본 정원의 이곳저곳​

그냥 지나칠 수 없는 오호리공원 스타벅스 ㅋㅋㅋ

이 공원에 오는 날은 날씨도 항상 좋다. 아침에 조식 먹을 때만해도 눈발이 날렸고만....​

늦은 점저를 먹으러 효탄스시로 갔다. 본점은 브레이크타임이 있어서 회전스시집으로!​

한 접시에 두 피스가 있는데 가격은 보통 한 개 가격과 비슷했다. 맛은 사실 효탄스시 본점이 나은듯하다.

그래도 역시 스시는 스시 ㅋㅋㅋㅋㅋ​

둘이서 14-5접시 먹은 것 같은데 배가 엄청 불렀다. 마지막 식사인데 더 먹어야하는데 못먹었다.

이제 집으로 돌아가는 길이 아쉬워 텐진을 할일없이 몇 바퀴 돌고 우리는 호텔로 돌아가 짐을 챙겨 공항으로 갔다. 머릿속으로 다음에는 어느 코스로 돌아야겠다는 계획을 세우면서 ㅋㅋㅋ

서울에는 눈이 많이 와서 진아언니 비행기는 한 시간 정도 지연이 되었다. 나보다 멀고, 나보다 피곤하고, 나보다 쇼핑을 많이 해서 짐도 많은데 ㅋㅋㅋ

집으로 가는 길이 조금 힘들었겠지만 오랜만의 여행에 리프레쉬되었길 바란다.

'On The Road > 2018.힐링후쿠오카' 카테고리의 다른 글

[D+3] 집으로 가는 길  (0) 2018.02.01
[D+2] 춥지만 따뜻한 하루  (1) 2018.01.31
[D+1] 휴식이 필요해  (2) 2018.01.28
Posted by 릴리06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