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12.06-2012.12.11

 

- 신체기관의 진화 욕구는 동물적 본능인 데 비해 정신의 진화 욕구는 인간적 의지이기 때문에 고통을 자진하는 강한 의지가 필요한 것이다.

 

- 자연은 아름답다. 둥근 것은 아름답고 곡선은 우아하다. 그러나 일상생활에서의 곡선은 불편하고 비싸다.

...

반면 직선은 쉬복 각면체는 편리하다.

...

동그라미가 포함되지 않은 사각형과 삼각현의 세계에 예측 불가능한 변화는 없다. 또 예외도 없고 빈틈도 없어서 배타적이다.

 

- 가진 자들의 입장에서 세상은 아무런 문제가 없는 것이고, 그들은 재론의 여지 없이 이대로 영원히 지속되기를 바랄 뿐이다. ... 안정이란 다름 아닌, 보통 사람들만 가만히 참고 있으면 되는 것이고, 평화란 피지배자들이 가만히 참고 있으면 되는 것이다.

 

- 정의의 상징인 슈퍼히어로조차 악당을 쳐부술 땐 '초인적 능력'이 필요하다니, 부당함에 맞서 정의가 승리한다는 것은 무엇인가 초월적인 능력이 필요할 정도로 어려운 일인 것일까.

 

- 다른 사람에게 선의를 베푼다는 것은 참 간단할 수는 있지만 쉽지 않은 일이다. 하지만 받는 사람의 자존심이 다치지 않게 배려해야 하고, 돕는 사람의 자기 만족보다 도움을 받는 사람의 절박함을 먼저 생각해야 한다. 또 매일 밥 한 그릇을 주며 도와줄 것인지 아니면 돈 버는 법을 가르쳐줄 것인지, 종자돈을 빌려줘 자립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인지 등 도움을 주는 수준과 방법도 심사숙고해야 하는 것이다.

 

- 인생에서 행복은 '하고 싶은 일을 하는 것'이고, 고통은 '해야 할 일을 하는 것'이다.

 

- 수많은 사람들이 예술은 생활화되어야 한다고 절실하게 외치고 있다. 그러나 사실상 '생활 속의 예술'이란 것은 경제적 여유를 기본 조건으로 한 관람, 청취, 수집 등의 '감상 문화'가 대부분이다.

 

- 언제부터 시작했는지 모르는 그 즐거운 놀이 문화들, 예술에 대한 동경들, 순수한 꿈이 소박하게 이루어지는 나만의 시간들. 나를 표현하고 나를 찾고 나에게서 행복을 찾는, 꿈을 즐기는 시간들.

 여러분은 그 모든 꿈들을 언제, 왜 그만두셨는지 기억하시나요?

 

- 진정한 삶이란 '시간을 누리는 것'이 아닐까? 물질적 소비가 주는 '소유의 기쁨'만 있는 삶은 시간을 누리는 것이 아니라 끊임없이 지불해야 하는 쫓기는 삶에 불과한 것이다.

 

- 생각해 보니 좋은 시절이란 흘러간 것이 아니고 우리가 더 이상 그렇게 살지 않는 것일 뿐이다.

 

- '예술'이란 이름의 높은 성은 이미 수많은 전위적 예술가들에 의해 보통 사람들로서는 도저히 오를 수 없는 숭고한 성벽을 갖추었다. 어려운 상징과 난해한 기법을 동반한 개념과 철학을 이해하지 못한 채 예술 작품을 느긋하게 감상한다는 것은 근본적으로 불가능한 것이다.

 

 

 

Posted by 릴리06

2012.07.14-2012.07.21

 

 

마산 집에 가서 심심해서 있는 책 중에 재밌게 읽을 수 있을만한 책을 골랐다.

 

벤은 사진가가 되고 싶었찌만 아버지 때문에 변호사가 되어 넉넉한 수입으로 안정적인 가정을 꾸미고 산다. 안정적인 삶에서는 버려야할 것들이 너무 많기 때문에 진정한 나의 모습을 찾아 떠나기가 점점 어려워진다.

 

라이센스가 발목을 잡는다는 생각을 한 적이 많다.

 

교사 자격증, 그리고 공무원이라는 안정적인 위치가 내가 도전하고 경험해보고 싶은 많은 것들에 제약이 된다. 머리로는 버려야 얻을 수 있다는 것을 의심할 것 없이 알고있찌만 몸으로 실천하기에는 너무나도 어렵다.

 

지금 내가 하고 싶은 무엇일까? 한 번 진지하게 써보는 시간들이 필요하다.

버킷리스트 작성해보기!!

 

벤에게는 소설이기 때문에 가능한 세 가지 인생을 살아보는 행운이 있었지만 나의 삶은 소설이 아니기 때문에 행운을 기다리기 보다는 실행이 필요하다.

 

당신이 꿈꾸는 삶은 어떤 모습인가요?

 

(라섹 수술 3일 째, 경과가 좋아서 빅 픽처에 얼마 안 남은 부분도 읽고 리뷰도 써본다. 하지만 간단히 요정도만!)

 

- 잭은 그 안정된 삶이 바로 지옥이라는 사실을 말해주고 싶었던 것이다.

 

- "자러 가. 꺼져, 말 안 해. 그게 당신 스타일이야? 문제를 절대로 직시하지 않는......."

 

- "내 말 잘 들어, 친구. 인생은 지금 이대로가 전부야. 자네가 현재의 처지를 싫어하면, 결국 모든 걸 잃게 돼. 내가 장담하는데 자네가 지금 가진 걸 모두 잃게 된다면 아마도 필사적으로 되찾고 싶을 거야. 세상 일이란 게 늘 그러니까."

 

- 자기 자신을 용서하세요. 쟈기 자신을 용서한다는 마음을 품는 순간 모든 일이 더 쉬워져요.

그럴 수만 있다면, 그럴 수만 있다면

 

 

Posted by 릴리06